top of page

​이내 INAE (b.1984)

I학

2007년 세종대학교 회화과 졸업

I전시이력

 개인전

2023 <Paradise>, 갤러리 41, 서울

2022 <이내, 금빛으로 물들다>, 헤드비갤러리, 판교

2021 <363스튜디오갤러리 개인전>, 롯데백화점 중동점, 부천

2021 <몬드리안 호텔 개인전>, 몬드리안 호텔, 서울

2021 <2021 괜찮아>, redLgallery, 대전

2021 <37story>, 갤러리is, 서울

2020 <이내의 마주보기>, Mansion9, 서울

2020 <기억, 시선, 경배>, Art gallery The Wall, 서울

2019 <위로의 시대>, Alexroom, 서울

 단체전

2023년 Artground London, 사치갤러리, 런던

2023년 KIAF seoul, 코엑스, 서울

2023년 <띵작>, 아트 태그 하우스, 서울

2023년 pfs 갤러리 용인 수장고 개관 기념전, 용인

2023년 조형아트서울, 코엑스, 서울

2023년 故이종욱 WHO사무총장·이태석 신부 특별전시 바로우리展, 세종문화회관, 서울

2023년 화랑미술축제, 코엑스, 서울

2023년 some-blossom, 콜라스트, 서울

2023년 BAma 2023, 벡스코, 부산

2023년 my signature, 콜라스트, 서울

2022년 서울아트쇼, 코엑스, 서울

2022년 비사야 아트페어, 세부

2022년 아트 카오슝, 카오슝

2022년 아트 포모사, 타이페이

2022년 플라스 호텔 아트쇼, 서울

2022년 BAMA 호텔 아트 페어, 부산

2022년 멜팅팟 갤러리 개관초대전, 서울

2022년 마리끌레르 아트 페어, 신사하우스, 서울

2022년 Meet up Art Fair 02, 스페이스도, 서울

2022년 KIAF Seoul, 인천공항

2022년 Meet up Art Fair 01, 꼴라보하우스, 서울

2022년 어반브레이크 2022, 코엑스, 서울

2022년 아트바캉스, 갤러리아백화점, 광교

2022년 <Traver Maker>, 콜라스트, 서울

2022년 <해피바라기>, 콜라스트, 서울

2022년 <별나다 프로젝트>, 아트투게더, 서울

2021년 아트대전, 신세계백화점, 대전

2021년 <색계; 색의 계절>, 콜라스트, 서울

2021년 <추상뎐>, 콜라스트, 서울

2021년 <해피바라기>, 콜라스트, 서울

2021년 Collabohouse Art Dosan Fair, 꼴라보하우스, 서울

2020년 Breeze Art Fair, 서울

2020년 Ponte Art Online Exhibition, 이탈리아

(...)

기억-나의 오아시스, 48X116, Acrylic on Canvas, 2023.jpg

​작가노트

나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나아가고자 하는 방향성으로서의 미래를 담고있는 세가지 시리즈, 기억, 시선, 경배는 시간의 흐름에 따라 느끼고, 경험하고, 깨닫는 과정을 시각적으로 풀어내고 있다.

모든 시리즈의 기본 바탕이 된 나의 고백들은 과거의 행복했던 경험의 잔상을 금색의 동그라미로 표현한 기억시리즈부터 시작한다. 작품을 이루는 주된 감정들은 자연을 통해 느낀 ’경이로움과 아름다움’ 이며, 이것은 또한 절대자에 대한 믿음의 가치를 드러내는 나의 방식으로서 작용한다.


시선 시리즈는 세상에서 보여지는 나의 존재에 대한 고민과 더불어 내가 어떤 시선으로 세상을 바라보아야 하는지에 대한 현재의 상황과 고민을 풀어낸 작품들이다. 현대사회에서 시선이 주는 부담감과 억압, 개인이 사회를 바라보는 시선에 맞물려 사회가 개인을 바라보는 시선을 수많은 눈들로 형상화하여 중첩되는 표현 기법으로 나타내어 시선의 상호 관계 속에서 달라지는 시선들을 표현하고자 했다.


마지막인 경배 시리즈에서는 일기와도 같은 작업을 통해 세상의 시련과 고통을 극복하는 나만의 방법을 관람객들에게 제시한다. 나의 기억과 경험에 의해 선택된 선, 면, 색, 형태등은 질감과 양감을 통해 ‘경배’ 라는 작품으로 재탄생해 관람객 앞에 내보여진다.

동시대를 살아가는 인간들은 대체로 보편적인 경험을 공유하며 각자의 위치에서 시대를 표현하고 있다. 그렇기에 감히 나의 시리즈들이 나 혼자만의 이야기가 아닌 이 시대의 이야기라 표현하고 싶다.

My three series—Memory, Gaze, and Worship—incorporate my past, present, and future aspirations, visually depicting the process of feeling, experiencing, and understanding within the passage of time.

The Memory series begins with confessions, expressing the remnants of past joy through golden circles. These artworks convey feelings of "wonder and beauty" experienced in nature, revealing my belief in the absolute.

The Gaze series reflects contemplations of my existence in the world and the considerations of how to perceive it. It conveys the burden and suppression of gazes in contemporary society, expressed through overlapping visual techniques.

The Worship series presents my unique method of overcoming life's trials and tribulations, resembling a diary-like endeavor. Lines, shapes, colors, and forms, selected from my memories and experiences, are reborn as the artwork "Worship," engaging the audience through texture and volume.

People living in the same era generally share common experiences and express their times from their respective positions. Therefore, I dare to say that my series is not just my own story but a story of this era.

bottom of page